"하이패스카드는 No"..재난지원금 카드 신청 11일 시작

김세관 기자 2020. 5. 10. 12:0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위축된 소비를 촉진시키고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정부가 가구당 최대 100만원을 지원하는 긴급재난지원금 카드 지급이 11일부터 시작된다.

기본적으로 긴급재난지원금을 신청한 카드사의 모든 신용·체크카드를 이용해 긴급재난지원금을 사용할 수 있다.

여신협회는 "긴급재난지원금을 신청한 신용카드를 부정 유통하거나 지원금 카드 사용을 이유로 가격을 달리 받는 행위 등을 하는 경우 처벌 받을 수 있으니 유념해 달라"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오전7시부터 카드사 홈페이지 통해 신청..첫 주는 '마스크 5부제' 방식 진행
/사진제공=여신금융협회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위축된 소비를 촉진시키고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정부가 가구당 최대 100만원을 지원하는 긴급재난지원금 카드 지급이 11일부터 시작된다. 세대주가 소지하고 있는 신용·체크카드를 통해 지급되며, 신청 첫주인 11일부터 15일까지는 '마스크 5부제'처럼 요일제방식으로 신청할 수 있다.

여신금융협회는 10일 신용카드사들이 신용·체크카드를 통한 정부 재난지원금 사용이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구축하고 11일 오전7시부터 온라인 신청·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세대주 본인이 소지하고 있는 카드 발행회사의 인터넷 홈페이지, 모바일 앱(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본인확인 후 신청을 할 수 있다. 본인확인에는 공인인증서, 휴대전화, 카드 인증 등이 방법이 이용된다.

신청후 1~2일 이내에 사용이 가능하다. 휴대전화 문자를 통해 신청 확인과 사용 가능 일자가 안내될 예정이다. 신청 첫 주는 '마스크 5부제'처럼 출생년도 끝자리에 따라 신청요일이 정해지게 된다. △11일은 출생년도 끝자기 1, 6 △12일은 출생년도 끝자리 2, 7 △수요일은 출생년도 끝자리 3, 8 △14일은 출생년도 끝자리 4, 9 △15일은 출생년도 끝자리 5. 0 등이다. 16일부터는 제한없이 신청할 수 있다.

기본적으로 긴급재난지원금을 신청한 카드사의 모든 신용·체크카드를 이용해 긴급재난지원금을 사용할 수 있다. 다만, 카드사에 따라 신용카드로만 이용이 가능할 수 있고 하이패스카드나 화물차 유가보조카드 등 특정 목적을 위하 발급된 카드는 이용이 제한될 수 있다.

카드사 홈페이지를 통해 본인이 원하는 금액을 기부하는 것도 가능하다. 만원 단위로 기부할 수 있으며, 고용안정 정책에 지원된다.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이 완료되면 다른 카드사로 변경할 수 없다.

긴급재난지원금은 세대주 거주지 소재 가맹점에서 8월31일까지 사용이 가능하다. 가령 서울 중구에서 신청한 국민의 경우 서울시 전역에서 사용할 수 있지만 경기도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 백화점, 대형마트, 대형전자판매점, 온라인 쇼핑몰 등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유명 커피전문점 등 본사직영 프렌차이즈점의 경우 본사 소재지 지역에서만 사용이 가능하다. 유흥·사치 업종 가맹점에서도 사용할 수 없다.

가맹점명으로 추정되는 업종과 실제 등록 업종이 달라 의도치 않게 긴급재난지원금 이용이 안 될 수도 있기 때문에 카드 사용 후 휴대전화 문자, 카드사 앱을 통해 올바르게 사용됐는지 확인해야 한다. 긴급재난지원금 이용 문자는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이용액 1만원, 잔액 39만원'과 같은 형식으로 발송된다.

긴급재난지원금 이용 관련 문자는 스미싱, 파밍 등 온라인사기를 예방하기 위해 인터넷주소(URL) 링크 없이 발송될 예정이다. URL이 포함된 메시지를 받을 경우 클릭하지 말고 즉시 삭제해 달라고 여신협회는 당부했다.

여신협회는 "긴급재난지원금을 신청한 신용카드를 부정 유통하거나 지원금 카드 사용을 이유로 가격을 달리 받는 행위 등을 하는 경우 처벌 받을 수 있으니 유념해 달라"고 말했다.

[관련기사]☞"대통령님, 이대로 가면 저희 가족은 죽습니다""독 든 성배"인 줄 몰랐던 中공장, 하이닉스·LGD 엇갈린 선택"뚱보·아저씨 금지"…그들만의 찜방 '블랙수면방' 어떤곳?재난지원금, '신용·체크카드·상품권·선불카드' 어떤게 유리?韓진단키트 석달만에 400만원→2800억…관세청 "이런건 처음 본다"
김세관 기자 sone@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