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X슈가 '에잇' 음원차트 석권..'대세 조합' 인증

임지우 인턴기자 입력 2020. 5. 7. 07:2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가수 아이유와 방탄소년단 슈가가 협업한 신곡 '에잇'이 발매 직후 주요 음원차트 1위에 올랐다.

'에잇'은 지난 6일 오후 6시 주요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발매 직후부터 멜론, 벅스, 지니, 소리바다 등 주요 음원 사이트 실시간 차트 1위에 오른 '에잇'은 7일 오전 7시 현재까지도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에잇'은 아이유와 슈가가 공동으로 작사, 작곡에 참여한 신곡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사진제공=EDAM 엔터테인먼트

가수 아이유와 방탄소년단 슈가가 협업한 신곡 '에잇'이 발매 직후 주요 음원차트 1위에 올랐다.

'에잇'은 지난 6일 오후 6시 주요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발매 직후부터 멜론, 벅스, 지니, 소리바다 등 주요 음원 사이트 실시간 차트 1위에 오른 '에잇'은 7일 오전 7시 현재까지도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에잇'은 아이유와 슈가가 공동으로 작사, 작곡에 참여한 신곡이다. 트렌디한 사운드에 아이유만의 아날로그 감성과 자조가 섞인 시니컬한 가사를 담았다.

아이유는 신곡 '에잇'에 대해 "'너'라는 가상의 인물과 여러 비유를 사용해 나의 스물여덟을 고백한 짧은 소설"이라며 "스물여덟은 반복되는 무력감과 무기력함, 우리가 슬프지 않았고 자유로울 수 있었던 '오렌지 섬'에 대한 그리움으로 기억될 것 같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中 가던 기업들…SK는 왜 용인에 '120조 투자' 결심했나개미는 팔고 외인은 480억 담은 '그 종목', 석달간 76%↑[단독]효성, 섬유 신소재 '아라미드' 공장…베트남 대신 울산으로 '유턴''코로나19'로 자치경찰 능력 확인했지만…연내 도입은 '난망''우주'서 영화 찍겠다는 톰크루즈, 그냥은 못 간다
임지우 인턴기자 jiull@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