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주빈 공범 '부따'는 18세 강훈..17일 오전 얼굴 공개

입력 2020. 4. 16. 15:2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 인용보도 시 프로그램명 'JTBC <전용우의 뉴스ON>'을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은 JTBC에 있습니다.
■ 방송 : JTBC 전용우의 뉴스ON (13:55~15:30) / 진행 : 전용우

[앵커]

코로나19 이야기 나눠보기 전에 n번방 관련 새로운 소식이 나와서 잠시 짚고 넘어가겠습니다. 경찰이 오늘(16일) 조주빈의 공범인 텔레그램 닉네임, '부따'의 신상을 공개했습니다.

· 조주빈 공범 '부따' 신상공개…18세 강훈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sⓒJTBC, All Rights Reserved.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