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우리 다시 만나"..워너원, 데뷔2주년 맞아 오늘(7일) 한자리에 '집결'

장진리 기자 입력 2019. 8. 7. 10:47 수정 2019. 8. 7. 11:2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워너원이 데뷔 2주년을 맞아 한 자리에 모인다.

7일 스포티비뉴스 취재에 따르면 워너원 멤버들은 데뷔 2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이날 만나기로 결정했다.

7일은 워너원의 데뷔 2주년이자, 멤버들이 개인 활동을 시작한 후 처음 맞는 데뷔 기념일이다.

라이관린은 "워너원 멤버들과 함께 매년 8월 7일마다 모이기로 약속했다. 밥값은 한 해 동안 제일 돈을 많이 번 사람이 내기로 했다"며 "약속을 어기면 연예계 은퇴하기로 했다"고 멤버들의 파격 공약까지 공개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 8월 7일 데뷔 2주년을 기념해 한 자리에 모이는 워너원. ⓒ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워너원이 데뷔 2주년을 맞아 한 자리에 모인다.

7일 스포티비뉴스 취재에 따르면 워너원 멤버들은 데뷔 2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이날 만나기로 결정했다. 정확한 시간과 장소는 미정이지만, 7일 밤 시간이 될 것으로 알려졌다.

7일은 워너원의 데뷔 2주년이자, 멤버들이 개인 활동을 시작한 후 처음 맞는 데뷔 기념일이다. 멤버들은 이날을 축하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여 팬들에게 직접 인사를 전할 예상된다.

지난 1월 워너원은 512일 간의 활동을 마치고 헤어지며 매년 8월 7일은 반드시 만나자고 약속한 바 있다. 이 사실은 지난 3월 라이관린이 '해피투게더4'에 스페셜 MC로 출연하며 알려졌다. 라이관린은 "워너원 멤버들과 함께 매년 8월 7일마다 모이기로 약속했다. 밥값은 한 해 동안 제일 돈을 많이 번 사람이 내기로 했다"며 "약속을 어기면 연예계 은퇴하기로 했다"고 멤버들의 파격 공약까지 공개했다.

▲ 워너원 포스터. 제공| 워너원 공식 SNS

아쉽게 헤어졌지만, 여전히 워너원을 기다리는 팬들은 굳건하다. 데뷔일인 7일에는 워너원의 데뷔곡 '에너제틱'이 각종 음원차트에 재진입하는 등 '워너블(워너원 공식 팬클럽)'의 뜨거운 사랑을 확인할 수 있다.

워너원은 굳게 맹세했던 약속을 지키고,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7일 만난다. 군복무 중인 윤지성과 일부 멤버들은 일정상 불참할 가능성도 있지만, 최대한 많은 멤버들이 뭉칠 것으로 보인다. 워너원이 함께 있는 모습을 보고 싶어하는 팬들이 많은 만큼, 멤버들은 이날 사진 혹은 영상 등을 공개해 팬들에게 직접 소식을 전할 것으로 보인다.

워너원은 현재 활발한 개인 활동 중이다. 강다니엘은 솔로 앨범을 발매했고, 박지훈-옹성우는 첫 주연작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열여덟의 순간'을 촬영 중이다. 이대휘, 박우진은 AB6IX로, 배진영은 CIX로 데뷔했고, 황민현은 뉴이스트로 돌아가 각각 활동 중이다. 하성운과 김재환은 솔로 가수로 맹활약하고 있고, 라이관린은 한중 양국에서 활동했다. 윤지성은 입대해 국방의 의무를 다하는 중이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