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걸그룹 최초 음반 초동 판매량 15만장 돌파..또 K팝 새 역사[공식]

선미경 입력 2019. 4. 30. 10:2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트와이스가 걸그룹 최초로 음반 초동 판매량에서 15만장을 돌파하며 또다시 K팝의 새 역사를 썼다.

지난 22일 트와이스가 발표한 미니 7집 'FANCY YOU(팬시 유)'는 29일 한터차트 기준 15만 1000여장의 판매고를 기록하며 걸그룹 역대 초동 판매량서 1위 및 최초 15만장 돌파 기록을 세웠다.

앞서 트와이스는 데뷔 3년 6개월여 만에 12장의 음반으로 국내 누적 음반 판매량에서도 375만장을 돌파하는 성과를 거뒀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선미경 기자] 트와이스가 걸그룹 최초로 음반 초동 판매량에서 15만장을 돌파하며 또다시 K팝의 새 역사를 썼다.

지난 22일 트와이스가 발표한 미니 7집 'FANCY YOU(팬시 유)'는 29일 한터차트 기준 15만 1000여장의 판매고를 기록하며 걸그룹 역대 초동 판매량서 1위 및 최초 15만장 돌파 기록을 세웠다. 

앞서 트와이스는 데뷔 3년 6개월여 만에 12장의 음반으로 국내 누적 음반 판매량에서도 375만장을 돌파하는 성과를 거뒀다. 

또 국내 기록 375만장에 일본에서 발매한 총 8장의 앨범 누적 출고량 약 238만장으로 한국과 일본서 613만여장의 판매량을 넘어서며 '아시아 원톱 걸그룹'으로서의 위상을 뽐내기도 했다. 
  
트와이스는 새 앨범 타이틀곡 'FANCY(팬시)'로 인기몰이 중이다.

아울러 트와이스는 2019년 월드투어 'TWICE WORLD TOUR 2019 ‘TWICELIGHTS'(트와이스 월드 투어 2019 '트와이스라이츠')’로 북남미 4개 도시를 포함한 전 세계 9개 도시서 10회 단독 공연을 한다.

내달 25일, 26일 양일간 월드투어 첫 개최지인 서울 KSPO DOME(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대망의 월드투어 첫 공연을 개최하고 원스(팬덤명)와 만난다. /seon@osen.co.kr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