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FA 양효진과 연 3억5천만원 계약..고예림도 영입

2019. 4. 9. 09:1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프로배구 현대건설이 자유계약선수(FA) 최대어인 센터 양효진을 붙잡고, 레프트 고예림을 새로 영입했다.

현대건설은 내부 FA인 양효진과 연봉 3억5천만원에, IBK기업은행에서 뛰던 고예림과 연봉 1억5천만원에 FA 계약을 했다고 9일 공식 발표했다.

3년 치 연봉 총액은 양효진 10억5천만원, 고예림 4억5천만원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양효진 '손끝을 노린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프로배구 현대건설이 자유계약선수(FA) 최대어인 센터 양효진을 붙잡고, 레프트 고예림을 새로 영입했다.

현대건설은 내부 FA인 양효진과 연봉 3억5천만원에, IBK기업은행에서 뛰던 고예림과 연봉 1억5천만원에 FA 계약을 했다고 9일 공식 발표했다.

계약 기간은 두 선수 모두 3년이다. 3년 치 연봉 총액은 양효진 10억5천만원, 고예림 4억5천만원이다.

2018-2019시즌까지 6시즌 연속 연봉퀸을 유지했던 양효진의 연봉은 기존 3억원에서 5천만원 더 올랐다.

양효진은 2007년 1라운드 4순위로 현대건설에 입단해 이 팀에서만 뛴 프랜차이즈 스타다.

2009-2010시즌부터 2013-2014시즌까지 5년 연속 블로킹상을 받았고, 2018-2019시즌에도 블로킹 1위에 오르며 국내 최고 센터로 우뚝 섰다.

고예림은 2013-2014시즌 한국도로공사 소속으로 데뷔해 신인상을 차지했다.

2017-2018시즌을 앞두고는 도로공사로 이적한 FA 박정아의 보상 선수로 IBK기업은행으로 팀을 옮겼다. 고예림은 2019-2020시즌부터 현대건설에서 새 출발을 한다.

이도희 현대건설 감독은 "양효진 선수는 최고의 센터로 다가오는 시즌에도 본인의 역량을 충분히 발휘할 것으로 기대하고, 고예림 선수 영입으로 리시브 안정과 공격력 강화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다음 시즌에는 보다 좋은 성적으로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다짐했다.

고예림 [한국배구연맹 제공]

abbie@yna.co.kr

☞ "잉글랜드서 인종차별 경험"…손흥민의 대응책은
☞ '자택서 마약 투약' 로버트 할리…체포 후 하는 말
☞ '1천칸 대궐 안주인' 퍼스트레이디 '검소한 삶' 강조라니
☞ 주택 불 엄마는 피했지만···12개월 영아는 안방서 숨진 채
☞ "황하나, 마약 공범에 1억 건네며 입막음"
☞ '빚투' 논란 마이크로닷 부모 귀국…"죄송하다"
☞ 비폭력 대화 '기린 대화법'을 아시나요?
☞ 이순신·세종대왕상 물청소…이번이 왜 마지막 목욕?
☞ 코뿔소 밀렵꾼, 코끼리 공격에 숨진 뒤 사자에 잡아먹혀
☞ 배우 이정진·이유애린 공개연애 1년여 만에 결별
☞ 숨진 채 발견된 28세 골퍼…호텔 방서 무슨 일이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 연합뉴스. 무단전재 -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