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실만 6개..병사실보다 131배 넓은 참모총장 생활공간

입력 2017. 10. 17. 07:31 수정 2017. 10. 17. 07:5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육·해·공군 참모총장과 해병대 사령관이 각 본부에 있는 공관과 별도로 서울에 하나씩 대규모 공관을 두고 있지만, 한 해 300일가량 아예 사용하지 않아 폐지해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17일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정의당 김종대 의원이 각 군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각 군 최고 지휘관 서울공관의 평균 연면적은 828㎡로, 사병 1인당 생활실 면적(6.3㎡)보다 131배 넓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각 군 최고 지휘관 서울공관 4곳 대지, 광화문광장의 2배
연 300일 가까이 '빈집'..가족이 거주하기도
김종대 의원 "폐지하거나 통합해야"
정의당 김종대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육·해·공군 참모총장과 해병대 사령관이 각 본부에 있는 공관과 별도로 서울에 하나씩 대규모 공관을 두고 있지만, 한 해 300일가량 아예 사용하지 않아 폐지해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17일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정의당 김종대 의원이 각 군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각 군 최고 지휘관 서울공관의 평균 연면적은 828㎡로, 사병 1인당 생활실 면적(6.3㎡)보다 131배 넓다.

이 중 육군참모총장의 서울공관은 연면적 1천81㎡로, 사병 1인당 면적의 171배에 달한다. 대지면적은 8천393㎡다.

해군참모총장의 서울공관 연면적은 884㎡, 대지면적은 1만3천914㎡이며 해병대 사령관의 서울공관 연면적은 612㎡, 대지면적은 9천772㎡이다. 공군참모총장의 서울공관은 연면적 733㎡, 대지면적 6천5㎡ 등이다.

지휘관들의 서울공관에는 평균 7.3개의 방과 6개의 욕실·화장실이 있다.

이들의 서울공관 대지를 모두 합친 면적은 서울 광화문광장의 2배가 넘는다.

김 의원은 "한 명의 지휘관을 위해 이렇게 많은 방과 화장실이 왜 필요한가"라며 "지난 촛불집회에서 3.3㎡에 최다 20명이 모였다고 할 때 최다 23만 명이 들어갈 수 있는 공간을 겨우 4명이 독점하고 있다고 볼 수도 있다"고 말했다.

한편,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각 군 최고 지휘관의 서울공관 사용일은 연평균 67일에 불과했다. 해군참모총장은 28일로, 한 해 동안 한 달도 채 서울공관을 사용하지 않았다.

서울공관은 각 군 최고 지휘관이 서울에서 집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보조적으로 운영하는 공관이지만, 장준규 전 육군참모총장과 전진구 현 해병대 사령관은 이곳에 가족을 거주하도록 한 사실도 확인했다고 김 의원은 밝혔다.

김 의원은 "국방개혁은 지휘관들의 특권에서 비롯되는 갑질 문화를 없애고, 일선 병사들을 동료로서 존중하는 정책을 제시하는 데서 시작한다"며 "공관병 폐지에 그치지 말고 각 군 최고 지휘관의 서울공관도 폐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들 지휘관이 서울에 머무를 땐 각 군의 호텔을 이용할 수 있다. 서울공관을 하나로 통합하는 방안도 강구할 수 있다"고 말했다.

[표] 육·해·공군참모총장과 해병대 사령관 서울공관 현황

hanjh@yna.co.kr

☞ 화장실만 6개…병사실보다 131배 넓은 참모총장 공관
☞ "러시아 요원들, '하우스 오브 카드' 보며 美정치 배워"
☞ 더이상 서양명절 아니다…호텔업계, 잇단 핼러윈파티
☞ 배우 상위1% 연평균 소득 20억…90%는 620만원 벌어
☞ 오드리 햅번 닮은 AI 로봇…유엔에 깜짝 등장해 달변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 -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