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런포 2방' 일본, 호주 꺾고 2연승..WBC 2라운드 진출

이석무 입력 2017. 3. 8. 22:29 수정 2017. 3. 8. 22:3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B조의 일본이 호주를 꺾고 2연승으로 2라운드 진출을 확정했다.

고쿠보 히로키 감독이 이끄는 일본은 8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WBC B조 2차전에서 호주를 4-1로 눌렀다.

전날 쿠바를 11-6으로 제압하고 첫 승을 거뒀던 일본은 복병인 호주까지 넘어서면서 순항을 이어갔다.

반면 일본과 첫 경기에서 패한 호주는 2라운드 진출을 위해 9일 중국, 10일 쿠바전을 모두 이겨야 하는 부담을 안게 됐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일본 야구대표팀의 4번타자 쓰쓰고 요시모토가 호주와의 경기에서 투런홈런을 친 뒤 팀동료와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B조의 일본이 호주를 꺾고 2연승으로 2라운드 진출을 확정했다.

고쿠보 히로키 감독이 이끄는 일본은 8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WBC B조 2차전에서 호주를 4-1로 눌렀다.

전날 쿠바를 11-6으로 제압하고 첫 승을 거뒀던 일본은 복병인 호주까지 넘어서면서 순항을 이어갔다. 마지막 경기 상대가 최약체인 중국인 만큼 3전전승으로 조 1위 진출이 유력하다.

반면 일본과 첫 경기에서 패한 호주는 2라운드 진출을 위해 9일 중국, 10일 쿠바전을 모두 이겨야 하는 부담을 안게 됐다.

일본의 손쉬운 승리가 될 것이라는 예상과 달리 경기 중반까지는 팽팽한 접전이 펼쳐졌다.

일본은 호주 선발 팀 애서튼을 제대로 공략하지 못했다. 오히려 2회말 일본 선발 스가노 토모유키가 호주의 알란 드 산미구엘에게 솔로홈런을 맞고 선취점을 내줬다.

4회까지 0-1로 끌려가던 일본은 5회초 마쓰다 노부히로의 희생플라이로 1-1 동점을 만들었다.

잠잠하던 일본의 방망이는 경기 후반에 살아났다. 7회초 나카타 쇼의 솔로홈런으로 동점 균형을 깬 뒤 8회초 쓰쓰고 요시토모의 투런홈런으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이날 일본은 호주 마운드를 상대로 8안타를 뽑았다. 특히 결정저긴 순간 홈런 2방이 터지면서 쉽게 경기를 풀 수 있었다. 선발타자 9명 가운데 7명이 안타를 때릴 정도로 고른 활약을 펼쳤다.

선발 스가노가 4⅓이닝을 4피안타 1실점으로 막은 가운데 뒤를 이은 4명의 구원투수가 4⅔이닝을 1피안타 무실점에 탈삼진 7개로 틀어막아 승리의 발판을 놓았다.

이석무 (sports@edaily.co.kr)

Copyright© 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