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공립 어린이집 이용률 '11%→50%'로 확대 공약

이재우 입력 2017. 2. 19. 15:2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19일 공립 어린이집 이용률 확대 등을 골자로 한 '아이 키우기 좋은 대한민국' 5대 공약을 발표했다.

이 시장은 이날 오후 서울 성동구 한 카페에서 전국 맘카페 회원들과 만나 "아이 키우기 좋은 성남을 넘어 '아이 키우기 좋은 대한민국’'을 만들겠다"며 이같은 공약을 공개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이재우 기자 = 이재명 성남시장은 19일 공립 어린이집 이용률 확대 등을 골자로 한 '아이 키우기 좋은 대한민국' 5대 공약을 발표했다.

【서울=뉴시스】고승민 기자 = 이재명 성남시장이 19일 오후 서울 성동구의 한 카페에서 열린 지역맘카페 초청 2시의 데이트에서 어린이 부모들과 대화를 하고 있다. 2017.02.19. kkssmm99@newsis.com

이 시장은 이날 오후 서울 성동구 한 카페에서 전국 맘카페 회원들과 만나 "아이 키우기 좋은 성남을 넘어 '아이 키우기 좋은 대한민국’'을 만들겠다"며 이같은 공약을 공개했다.

이 시장은 전국 최초로 도입된 학교내 시립 지역아동센터 등 성남의 공공 보육 사례를 열거하며 "육아, 특히 맞벌이 가정의 자녀 돌봄은 가정만의 책임이 아니라 국가, 사회, 기업이 함께 책임져야할 시대적 과제"라고 역설했다.

이 시장은 누구나 어린이집을 이용할 수 있도록 공립 어린이집을 확대(이용률 11.4% → 50%)하고 직장 어린이집 설치 감독을 강화해 설치율을 현행 53%에서 100%로 끌어올리겠다고 했다. 공공기관 직장 어린이집도 확대해 인근 직장 부모가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하겠다고도 약속했다.

아울러 보육의 질 향상을 위해 보육교사 처우를 개선하고 누리과정 예산을 전액 국고에서 부담하겠다고 다짐했다. 지역사회가 운영하는 방과 후 학교, 지역아동센터와 체육교실 통합운영 등을 통해 아이가 외롭지 않은 사회를 만들겠다고 했다.

아울러 ▲18세 이하 입원 의료비 무상지원 ▲고교 무상교육(2018년부터) ▲중고교 신입생 교복비 선물(1인당 29만원) ▲아동과 청소년, 청년 배당(만 29세까지 연 100만원) 등도 약속했다.

또 ▲산후조리비 100만원 지원 ▲육아휴직 확대 ▲워킹맘&워킹대디 8시간 노동보장 (노동 경찰제) ▲출퇴근 시간 자율 조정제 확대 ▲국민연금 출산 크레딧 첫째부터 적용 ▲육아휴직급여 대체율 상향(현재 40% → 80%, 100만원 상한 폐지) 등도 공약했다.

ironn108@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