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언 기업·언딘에 '창조경제 자금' 지원"

박세령 기자 입력 2015. 5. 15. 18:46 수정 2015. 5. 15. 18:46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언딘' '언딘 창조경제'고 유병언 세모그룹 회장의 계열사와 민간 구난업체 '언딘'에 박근혜정부의 '창조경제' 자금이 100억원 이상 지원됐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15일 미디어오늘은 "산업은행은 세월호 사고 당시 ㈜아해에67억원의 운영자금과 12억5000만원의 시설자금을 대출하고 있었다"면서 "특히 2013년 7월에 여신이 승인된 2건의 산업운영자금 60억은 '창조경제 특별자금'으로서, 자금의 목적지인 ㈜아해에 대출 혜택을 주기 위한 '간주이익' 80bp(1bp는 0.01%)가 부여됐다"고 보도했다.

㈜아해는 세월호 침몰 사고를 일으킨 청해진해운의 모기업 아이원아이홀딩스 계열사 명단에 등록된 기업이다.

이 매체는 "산업은행은 언딘에 대해서도, 세월호 사고 당시 40억여원의 대출을 하고 있었고 이 가운데 20억이 창조경제 특별자금인 것으로 나타났다"며 "또한 기술보증기금은 언딘에 대해서도 2012년의 16억과 비교해 2013년 34억원을 보증해 언딘에 대한 보증 금액을 2배 이상 늘렸다"고 전했다.

이어 "㈜아해와 언딘 두 업체에 들어간 창조경제 자금은 산업은행의 '창조경제 특별자금'이 도합 80억원으로 가장 많지만 한국기술보증기금, 수출입은행, 무역보험공사 등도 유병언 관계사에 '창조경제'와 관련된 직간접적인 대출 및 보증을 실시했다"고 덧붙였다.

[내일&주말 날씨] 토·일요일 나들이 좋아요… 일교차 커 아이들 '여벌옷' 꼭 공무원연금-법인세 연계 여부, 여야 같은 생각? 공무원연금 개혁-법인세 인상, 유승민 "따로 논의할 문제" 예비군 총기사고 보상, '국가유공자' 인정될까 북한 김정은 현영철 숙청설, 김무성 "극악무도한 행태 계속되고 있다"

실시간 재테크 경제뉴스

창업정보의 모든 것

박세령 기자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위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성공을 꿈꾸는 사람들의 경제 뉴스' 머니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