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 일베 집회에 김성준 앵커 "천박하고 비인륜적" 비판..레이디제인도 "섬뜩하다"

입력 2014. 9. 6. 21:12 수정 2014. 9. 6. 21:12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신문]

'광화문 일베' '일베 광화문' '일간베스트'

광화문 일베 먹거리 집회에 대해 SBS 김성준 앵커와 레이디제인이 비판글을 올렸다.

6일 세월호 참사 국민대책회의 페이스북은 광화문광장 단식농성장 옆에 '일간베스트 회원님들 식사하는 곳'이라는 팻말이 붙은 테이블과 파라솔이 설치된 사진을 올렸다.

앞서 극우 성향 인터넷 사이트인 '일간베스트 저장소'(일베) 회원들이 '광화문 도시락 나들이'이라는 명목으로 치킨, 라면, 햄버거, 도시락 등 먹거리를 나눠 먹는 퍼포먼스를 벌이기 위한 집회를 예고한 바 있다.

이러한 소식을 들은 대책회의 측에서 미리 테이블과 파라솔을 설치한 것이다.

일베 측 집회는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며 단식 농성을 벌였던 세월호 유가족을 조롱하는 의미에서 벌인 행사로 보인다.

이날 일부 일베 회원들은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육성을 편집한 노래를 틀어놓고 따라 부르기도 했다.

대책회의 측은 페이스북에 "오늘 일간베스트와 자유대학생연합에서 광화문 광장에서 라면이나 치킨 등을 먹는 행사를 계획하셨다고 해서 우리가 이렇게 식탁을 마련했습니다. 식탁에 앉아서 먹는 사람도 있고 분수대 옆에서 먹는 사람들도 있고 자신들의 입장문을 읽으며 피자, 콜라 등을 나눠먹는 20여명의 사람들도 있었습니다"라면서 "우리가 마련한 식탁에서 당신들이 이 곳에 앉아 먹는 행위가 어떤 의미인지 깊이 성찰해 보기 바랍니다. 그리고 광장에서 함께하시는 분들의 눈을 들여다보고 마음을 읽게 된다면, 알 수 있을 것입니다. 돈보다 진실이, 우리 사회의 안전이 더 중요하다고 믿는 그 마음을 말입니다"라고 밝혔다.

김성준 SBS 아나운서는 자신의 트위터에 "포털 검색어 1위에 광화문이 올랐길래 왜 그러나 하고 들어가 봤다가 기분이 상해버렸다. 생각을 표현할 자유는 보장받아야 하지만 자기가 표현한 생각이 얼마나 천박하고 비인륜적인지를 모르는 사람들이다"라는 글을 올리며 일베 회원들의 먹거리 집회를 강한 어조로 비판했다.

레이디 제인도 6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자신들이 왜 그런 행동을 하는지 의식조차 없을텐데. 기본 의식도 없는 사람들이 집단으로 모여있는 모습을 보니 섬뜩하다"라는 글을 올렸다.

레이디 제인 김성준 일베 광화문 집회 비판 소식에 네티즌들은 "레이디 제인 김성준 일베 광화문 집회 비판, 말 한번 잘했다" "레이디 제인 김성준 일베 광화문 집회 비판, 일베 정말 문제가 많다" "레이디 제인 김성준 일베 광화문 집회 비판, 일베 그러고 싶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