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닌자터틀' 메간폭스 "비 아이스버킷 지목 고마워, 아무도 안 해줬다"(연예가중계)

한예지 기자 입력 2014. 8. 30. 21:31 수정 2014. 8. 30. 21:3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메간폭스 닌자터틀, 비 메간폭스, 비 메간폭스 아이스버킷 챌린지

[티브이데일리 한예지 기자] 메간폭스가 비 아이스버킷 챌린지 지목에 반가워했따.

30일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영화 '닌자터틀'에 출연한 메간폭스와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메간폭스는 "남편과 아이는 한국이 처음이다. 매우 기쁘다"라고 했다.

또 영화 촬영 도중 출산을 하게 된 것에 대해 "사실 임신했을 때 액션 영화 촬영은 어렵다"고 밝혔다. 그러나 배우이자 두 아이의 엄마가 된 것에 대해 "아직 아이들이 나를 많이 필요로 하고 있어서 떨어져 있는 죄책감이 크다. 그래도 겪어야 하는 과정이다"라고 했다.

비가 아이스버킷 챌린지로 메간폭스를 지목한 것에 대해선 "꼭 해야겠다"라고 말했고 "아무도 나에게 말 안해줬는데 말해줘서 고맙다"라고 했다. 또 "감기가 나으면 꼭 하겠다"고 했다.

앞서 메간폭스는 이상형으로 비를 꼽은 바 있어 더욱 눈길을 끈다.

또 메간폭스는 "사랑해요"를 한국어로 하며 손하트를 그려보여 호감을 더했다.

[티브이데일리 한예지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 Copyright ⓒ * 세계속에 新한류를 * 연예전문 온라인미디어 티브이데일리 (www.tvdaily.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copyright(c) TV Daily. All rights reserved.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