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 다큐 내레이션 참여 "동물사랑 안성맞춤 캐스팅"

박진영 기자 입력 2013. 8. 6. 12:06 수정 2013. 8. 6. 12:06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김재중 내레이션

[티브이데일리 박진영 기자] JYJ 김재중이 MBC 다큐 스페셜 '동물원이 살아 있다2'의 내레이션을 맡았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6일 "김재중이 1급 멸종 동물들의 종보전을 위한 동물원 프로젝트 이야기를 담은 '동물원이 살아있다2'의 내레이션을 맡았다"며 "평소에도 동물에 대한 애정이 많아 다큐 내용에 더 큰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녹음은 금주 중에 진행 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재중은 올해 초 락보컬로 성공적인 솔로 앨범을 발매하고 아시아 투어를 가졌고 아시아뿐만 아니라 유럽 및 남미 등 전세계에서 가장 사랑 받는 한류스타로 꼽히기도 했다.

방송 관계자는 김재중 내레이션 참여에 대해 "감미로운 목소리에 동물을 사랑하는 마음까지 안성맞춤 캐스팅이다"며 "재중의 목소리에 많은 분들이 동물에 대한 사랑과 관심을 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에 김재중은 "동물들과 특별한 교감을 하는 즐거운 작업이 될 것 같다. 시청자들이 힐링 타임을 보내실 수 있도록 열심히 임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MBC 다큐 스페셜 '동물원이 살아있다 2'는 오는 12일 밤 11시 15분에 방송 된다.

[티브이데일리 박진영 기자 news@tvdaily.co.kr/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 김재중

copyright(c) TV Daily. All rights reserved.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