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 장학기금 1천억원으로 증액

김계연 입력 2011. 10. 20. 12:08 수정 2011. 10. 20. 12:0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5년간 실질 등록금 100만원 낮출 것"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연세대가 학생들의 등록금 부담을 줄이기 위해 장학금 마련에 쓸 돈을 배로 늘렸다.

연세대(총장 김한중)는 교비회계 기금 중 현재 523억원인 장학기금을 1천억원으로 늘려 운용하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2010 회계연도 연세대(신촌캠퍼스 기준)의 전체 기금 3천630억원의 28% 수준이다.

늘어난 477억원은 건축기금 등에서 전환해 마련한다.

연세대는 장학기금을 1천억원으로 늘리면 연간 15억~20억원 가량의 장학금을 추가로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연세대는 앞으로 5년간 학부 등록금 대비 장학금 비율을 현재 31%에서 40%로 확대해 학부 학생 1인당 실질 등록금 부담액을 연간 520만원에서 425만원으로 100만원 가까이 낮출 계획이다.

연세대 관계자는 "등록금 부담 완화를 위한 실천 방안의 하나로 장학기금을 늘리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화여대는 지난달 장학적립금을 747억원에서 2천97억원으로 3배 가까이로 늘린 바 있다.

tele@yna.co.kr

<연합뉴스 모바일앱 다운받기>

<포토 매거진>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Copyright© 연합뉴스. 무단전재 -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