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김종민, 주걱 개그 성공 '미친 예능감' 200%회복 인증

뉴스엔 입력 2011. 1. 30. 18:35 수정 2011. 1. 30. 18:35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뉴스엔 한현정 기자]

'1박2일' 멤버들이 '주걱' 하나로 릴레이 웃음을 선사했다. 특히 김종민은 예능감을 완전히 회복해 멤버들의 극찬을 받았다.

1월 30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이하 '1박2일'-겨울산장 여행)편에서 산장에 모인 멤버들이 막간 게임을 펼쳤다.

이에 앞서 이수근이 플라스틱 숟가락으로 강호동의 이마를 가격했고 이는 주걱으로 이어졌다. 멤버들은 모두 주걱을 들고 몸개그에 들어가기 시작했다.

예능 법칙1, 한번 웃음코드로 이용한 물건으로 또 웃음을 만들기는 어렵다는 통념을 깨고 멤버들은 모두 신들린 몸개그를 선보였다.

특히 김종민은 이수근. 이승기에 이어 3번째 주걱 이용개그를 멋지게 성공해 '예능 부적응' 논란을 완전히 불식시켰다.

멤버들은 김종민의 주걱 개그에 "종민이가 돌아왔다!"며 환호성을 질렀다.

(사진=KBS)

한현정 kiki2022@newse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