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전남대 이공계 자퇴생 거점대학 중 '최다'

구용희 입력 2010. 10. 15. 16:27 수정 2010. 10. 15. 16:27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광주=뉴시스】구용희 기자 = 전남대학교 이공계 자퇴생 수가 국내 거점대학 중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교과위 소속 이상민 의원(자유선진당)이 15일 전남대 국정감사에 앞서 미리 배포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 3년(2007년부터)간 이공계 학생 908명이 자퇴했으며, 141명의 학생이 전과하는 등 총 1049명의 학생이 이공계를 떠난 것으로 조사됐다.

거점대학 가운데 자퇴생 대비 이공계 자퇴생 비율로는 충북대가 68.3%로 가장 높았으며, 전남대가 66.5%로 뒤를 이었다.

이 의원은 "사립대학 이공계 이탈자료에서도 지난 3년 간 3만6000여 명의 이공계 학생들이 자퇴하거나 비이공계로 과를 옮긴 것으로 나타났다"며 "최근 대학의 이공계생 엑소도스 현상이 가속화되고 있다"고 말했다.

persevere9@newsis.com

[뉴시스 이시간 핫 뉴스]

  • ㆍ ´코리안 드림´ 꿈꾸던 조선족 女의 잘못된 만남

  • ㆍ 네살 딸 17층서 던져 살해한 러시아인母 징역17년

  • ㆍ 영화감독 데뷔하려는 안젤리나 졸리 계획에 차질…보스니아 촬영 허가 취소

  • ㆍ 내가 바로 동이 ´티베트 궁녀´

  • ㆍ 베르사유宮보다 넓은 印 최고 갑부의 1조1240억원짜리 호화저택

  • ㆍ [국감]온라인 작퉁 적발 1위 브랜드 ´나이키´

  • ㆍ 태광그룹發 로비의혹 정·관계 뒤흔드나

  • ㆍ 크리스티나 아길레라, 5년만에 이혼

★ 손 안에서 보는 세상, 모바일 뉴시스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