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인 "성경? 잘 모르는데요"

입력 2009. 6. 29. 15:11 수정 2009. 6. 29. 15:1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영국인의 75%가 성경을 보유하고 있지만, 그 내용이나 등장인물에 대해서는 잘 모르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 인터넷판이 29일 보도했다.

세인트 존스 칼리지 더럼은 영국인들의 성경 지식에 대한 조사를 실시한 결과 성경의 주요 등장인물에 대해 이해하고 있다고 대답한 사람이 10%에 불과했다고 28일 밝혔다.

응답자의 다수가 아브라함과 요셉 등 성서 등장인물의 이름을 듣고 고개를 갸우뚱거렸으며, 십계명을 댈 수 있는 사람도 극히 드물었다.

성령강림 이야기를 알고 있는 사람은 7%, 그리스도 재림에 대해 자세히 이해하고 있는 사람은 1%뿐이었다.

영국에서 뮤지컬 '요셉과 어메이징 테크니컬러 드림코트'가 큰 인기를 몰고 있음에도 57%가 요셉과 그의 형제들을 전혀 모른다고 답했다. '착한 사마리아인'에 대해 무지한 사람도 60%에 달했다.

세인트 존스 칼리지 더럼은 조사 보고서 완성판을 다음 달 발표할 예정이다.세인트 존스의 데이비드 윌킨슨 목사는 상당수의 미술, 음악, 문학이 종교적 주제와 밀접한 관계에 있기 때문에 성경 내용을 아는 것은 문화와 역사를 이해하는데 필수적이라면서 이 같은 조사 결과가 교회 지도자들의 설교 내용을 잘 이해하지 못하는 것보다 훨씬 심각한 문제라고 지적했다.

abbie@yna.co.kr < 긴급속보 SMS 신청 >< 포토 매거진 >< M-SPORTS ><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