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우유 즐기던 英장관 신장결석..멜라민 탓?

입력 2008. 10. 10. 20:16 수정 2008. 10. 10. 20:16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평소 중국산 우유를 즐겨 마시지만 멜라민 파동에 긴장하지 않는다고 공언했던 영국의 한 장관이 신장 결석에 걸린 것으로 알려졌다.

10일 영국 신문 데일리 메일에 따르면 사업·기업·규제개혁부 피터 만델슨 장관은 지난 6일 새벽 심한 복통으로 병원에 이송됐는데 검사 결과 신장결석이 발견돼 수술을 받았다.

만델슨 장관은 지난 달 26일 홍콩 봉황TV와 인터뷰에서 단숨에 중국산 우유 한 잔을 마시면서 "매일 중국산 우유를 즐겨 마시며 (멜라민 사태로) 긴장하지 않는다"고 말했던 인물로, 당시 방송을 통해 이를 본 원자바오 중국 총리가 중국 상품에 대한 신뢰를 보였던 만델슨에게 큰 감동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중국산 우유가 안전하다고 공언했던 만델슨 장관이 신장 결석에 걸렸다는 사실이 전해지면서 중국산 유제품에 대한 불안감은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만델슨 장관은 고든 브라운 총리에 의해 지난 3일 장관으로 임명됐으며 그가 신장결석 수술을 받은 이날은 장관으로서의 공식업무를 시작하는 날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태영 기자 wooahan@segye.com

세계일보 온라인뉴스부 bodo@segye.com, 팀블로그 http://net.segye.com

ⓒ 세계일보&세계닷컴(www.segye.com),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청정가평'서 가을을 달린다-가평마라톤대회<10월 12일>

<세계닷컴은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