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기총 등 사학법 시행거부운동

입력 2006. 7. 6. 15:11 수정 2006. 7. 6. 15:1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내일 긴급대책회의서 행동강령 마련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한국기독교총연합회, 사학수호국민운동본부, 가톨릭학교법인연합회는 7일 오전 서울 종로 한국기독교연합회관에서 사립학교법 재개정을 촉구하는 긴급대책회의를 연다고 6일 밝혔다.

이들 단체는 단체별 임직원과 가입단체장 및 사학단체 임원과 각급 사립학교 이사장 등 200여명이 모인 가운데 `개악 사학법 시행거부 행동강령'을 마련하고 이 강령에 따라 시행거부운동을 전개하며 재개정을 촉구할 계획이다.

행동강령에는 ▲대규모 집회 개최 및 적극 참여 ▲법 재개정시까지 학교법인 정관개정 유보 ▲현 정관에 따라 건학이념 구현 ▲교육현장의 환경개선과 교직원 복지 및 학생의 학력증진 노력 ▲당국의 부당한 강요와 법 적용 거부 등이 포함될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지난달 임시국회에서 사학법을 재개정하지 않은 현 정권과 열린우리당을 규탄하고 개악법을 무리하게 시행할 경우 전면적인 국민적 저항에 직면하게 된다는 사실을 경고할 것"이라고 밝혔다.

kaka@yna.co.kr

<모바일로 보는 연합뉴스 7070+NATE/ⓝ/ez-i>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타임톡beta

이 뉴스에 대해 의견을 나눠보세요.
톡방 종료까지 00:00:00 남았습니다.

타임톡 참여하기